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2018.02.14 15:05

선거운동을 중단합니다.

조회 수 89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선거운동을 중단합니다. 

학원강사를 관둔 후 지역활동에 매진한지 3년이 되는군요. 명확히 지방선거를 목표로 두며 활동한 지는 2년쯤 됐습니다. 그럭저럭 지역활동가들 사이에선 인정받기 시작한 즈음입니다. 5년간 살았던 마포구 망원동에는 이미 지역에서 오랫동안 활동해 온 진보정당의 후보가 있습니다. 정치 새내기로서 과잉 경쟁을 피하고 새로운 지역을 개척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습니다. 4년 뒤를 내다보며 실력을 키우고 그에 합당한 평가를 받는 것이 정당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자발적으로 양보했습니다. 선거구로 주소를 옮기기 위해 합정에 집도 알아보고 가계약 했습니다. 

이 시점에서 혼전순결/낙태금지 강요, 조직적이고 구조적인 폭력, 구성원을 혹사하고 착취하는 조직 문화, 민주주의 질서에 대한 교란 등 해당행위로 점철된 이른바 비선/언더 사건이 터졌습니다. 어떤 이들은 통진당사태를 떠올리기도 하고, 어떤 이들은 최순실-박근혜 게이트를 떠올리며 노동당을 조롱했습니다. 그 어떤 상황에도 바르게 고쳐잡으리라는 생각을 버리지 않았던 내 당이 일순간 세상의 웃음거리로 전락했습니다. 며칠 동안 잠이 오지 않았습니다. 참담했습니다. 그리고 고민 끝에 이 상황에서 더 이상 선거운동을 계속하는 게 의미가 없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당이 스스로 자정 능력이 있다는 것을 명백하게 입증해 내기 전까지 선거운동은 전면 중단합니다. 그리고 그 자정 능력을 증명하기 위해 저도 모든 에너지를 쏟겠습니다. 노동당이 완전히 달라지리라는 믿음을 주지 못하는 이상 선거를 계속하는 것은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진보신당/노동당 10년을 되돌아봅니다. 패권주의에 맞서, 시대착오적인 스탈린주의적 정당운영에 맞서 진보의 혁신을 일구자고 시작한 정당입니다. 우리는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자고 했습니다. 새로운 진보정당의 단초를 마련하는 마중물이 되자고 했습니다. 진정한 실패는 도전을 멈추는 순간 시작될 것입니다. 시대적 변화를 따라가지 못하는 구태를 반복하며 어쩔 수 없었다고 자기합리화를 반복하는 순간 진정한 실패가 시작됩니다. 

10년 동안 줄곧 어려웠습니다. 그리고 말도 안 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실망과 낙담이 도처에 넘쳐납니다. 이 어두운 상황에서도 사람들이 노동당에 기대를 저버리지 못하는 단 하나의 이유는, 보고 싶을 것입니다. 어느새 시대 변화를 따라가기도 벅찬 진보정당의 퇴행 속에서 스스로 일어서는 모습을. 스스로 혁신하는 모습을. 그래서 정말로 진보정치 혁신의 밀알이 되어주기를, 이 무기력을 떨치고 일어나기를 기대하고 있을 것입니다. 힘겨운 한걸음은 우리 자신만을 위한 전진이 아닙니다. 왜 우리가 탄생했으며, 아팠고 고됐지만, 여기 서 있는지를 잊지 않겠습니다. 최선을 다해 싸울 때 새로운 비전, 새로운 질서도 가능하리라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지방선거에 즈음한 당대표 담화문 노동당 2018.05.23 140
공지 시도당별 주요 일정 노동당 2018.01.24 4048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10677
75554 [부고] 파주당협 이광하 당원 부친상 new 숲과나무 2018.05.26 23
75553 <기본소득정치연대> 내일(5/26) 17시 신촌에서 로봇행진이 진행됩니다~ file 용혜인 2018.05.25 103
75552 [정치사업실.활동]5/24(목)국회 앞 노동당 정당연설회 "최저임금 1만원!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중단하라! 1 file 차윤석 2018.05.25 55
75551 [경기도당] 노동당경기도의회 의원 비례대표 신지혜후보, 경기도 버스정책협약식에 참석 file 경기도당 2018.05.25 71
75550 [경기도당] 노동당 경기도당 지방선거 출마자 합동 기자회견 2 updatefile 경기도당 2018.05.25 139
75549 사회운동가 권문석 5주기 추모식 & 북 토크 file 구교현 2018.05.24 252
75548 [정치사업실.공지] 긴급 노동당 정당연설회 (5/24,목) 12:00 "최저임금 1만원!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중단하라!" file 차윤석 2018.05.23 110
75547 75543 임수진당원님의 글에 대한 답변드립니다. 2 어지니 2018.05.23 604
75546 서울시의회 비례대표가 필요합니다. 3 서울촌장 2018.05.21 680
75545 [인천시당] 남구 시의원 장시정후보 주간일정 (05.21~05.27) 인천시당 2018.05.21 113
75544 [인천시당] 부평미군기지 담벼락투어 진행했습니다. 인천시당 2018.05.21 125
75543 '배제 당원모임' 근거?? 임수진 2018.05.20 621
75542 그래도... 서울촌장 2018.05.20 290
75541 김서연 당원님의 서울시당의 해명 요청글에 대해서 2 희망아범 2018.05.18 919
75540 사골도 반복해서 여러번 끊이면 지겨워요 2 서울촌장 2018.05.18 623
75539 [정치사업실.연대] 강남향린교회, 예고없는 강제집행 문제해결을 위한 344회 목요촛불기도회 file 차윤석 2018.05.18 188
75538 덧댐 : 박정훈님의 전화연락을 받았고, 댓글 열었습니다 - 제가 "토론" 요청하는 주제는 김길오 비선조직입니다. 25 麻.苦 2018.05.17 1211
75537 [반론] 구형구 님의 견해에 대하여 麻.苦 2018.05.17 656
75536 이혜정 총무국장님께 드립니다 2 티비 2018.05.17 700
75535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두 가지 일들에 대해 9 구형구 2018.05.17 949
75534 [안내] 장시정 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2 인천시당 2018.05.17 292
75533 박진선 예결위원(티비)님에게 드립니다. 4 아이고메 2018.05.17 604
75532 정영상 울산동구 구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진행합니다. file 류진기 2018.05.17 227
75531 [울산 비례대표 기자회견] 노동당 울산시 비례대표 1번, 성소수자 활동가 이민진 당원 출마 file 류진기 2018.05.17 373
75530 이것 좀 같이 해주세요 ^^ 1 file 정상천 2018.05.17 4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06 Next
/ 2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