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언더조직 관련해서 폭로가 이어졌을 때, 당에서 조속한 의견이 나오길 기대했습니다. 하지만, 저를 포함한 많은 당원들의 요구에도 불구하고 중앙당의 입장은 늦기만 할 뿐이었습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유일한 창구는 서울시당 운영위 였습니다. 하지만, 기대와 다르게 매우 실망스러웠습니다.


첫째로, 많은 당원들이 기다리고 있는 운영위가 정족수를 채우지 못해 간담회 형식으로 진행된 상황이 부끄러웠습니다. 당에서 이보다 심각한 상황이 무엇이겠습니까? 운영위원 중에는 이 사건에 언급된 분도 계신데, 사건 해결을 위한 의지가 보이지 않아 실망스러웠습니다. 저를 포함한 당원들이 취소된 운영위와 연기된 운영위에 참여하려는 노력을 하는데 운영위원들은 불참석 의사조차 미리 밝히지 않은 것은  문제라 생각합니다. 이런 긴급한 사항이 터진 직후 운영위가 이 정도 참여율을 보이는데 다음 운영위도 정상적으로 열릴지 걱정마저 듭니다. 물론 날짜를 변경하는데, 운영위원 참석여부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았다는 시당 집행부에게도 책임이 있다 생각합니다.


또한, 시당 차원에서 이 사태와 관련된 조치를 고민하고 있는 모습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위원장과 시당 대표단으로써 공식 입장이 정해지지 않으신 건 이해가 되나, 최소한의 대응 방향이나 당협별 모임 같은 대처사항이 없다는 사실에 놀랐습니다. 

서울시당은 폭로글 중에서 가장 많은 당원들이 언급된 당협입니다. 하루빨리 최소한의 대책이 생기기를 촉구합니다.


정상훈 위원장님의 공약집을 보던 중 '변화와 화합' 이라는 단어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공약은 결정적인 순간에 지켜지는 것이 중요하다 생각합니다. 지금 서울시당 대표단에게 필요한 변화와 화합의 리더십을 보여주셨음 합니다.

  • dongglmoon 2018.02.14 20:01
    운영위 참관한 당원 김윤나영입니다. 서울시당 운영위에서 언더 사태 관련 성명서를 내자는 움직임이 있었는데 성원 미달로 의결하지 못한 바, 조속한 시일 내에 차기 운영위를 열어 논의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운영위 정족수 채우기에 힘써주시기 바랍니다.
  • 영등포지니 2018.02.14 21:50
    ㅉ참석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실망스런 모습을 보여드려 죄송합니다.
    다음 운위에서 충분히 논의하겠습니다.
  • 김김정현 2018.02.14 21:59
    네 정족수 채우는데 힘을 보태겠습니다.
  • 영등포지니 2018.02.14 21:49
    시당운영위원으로서 성원미달이 된 것에 대해 죄송할 따름입니다. 개인적으로 확대운위 연기에 대해 운위는 그대로 진행하고 간담회를 일주일후 진행하자고 제안했지만, 연기되었습니다.
    그러나 결과적으로 4명의 운영위원밖에 오지 않아 성원이 미달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넘어 참담할 따름입니다. 물론 정기회의날이 연기되며 각자 선약이나 다른 일정이 있을 수 있을 것입니다. 정기적일 때는 드문 일이었습니다.
    그러나, 현재 당상황이 심각함에도 이렇게까지 적은 인원이 모이는 것과 항상 확인하던 사전 성원 확인이 안되었던 것이 안타깝고 당의 조직체계가 제대로 작동되어 해결의지가 있는가 하는 안타까운 생각들었습니다.
    당원분들과 참석당원들께 죄송할 따름입니다.
    2월내 다시 운위를 열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 김김정현 2018.02.14 22:31
    네 다음 운영위에는 이런 일이 없었으면 좋겠네요.
  • Alexpark 2018.02.15 17:36
    시당 운영위원 예준입니다.

    지난 5일 운영위를 확대운영위로 진행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당에 큰 논란이 생긴 이후 수도권에서 첫 공식 회의기구에서 당원동지들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시당에서 다음날의 대표단회의에서 이번 사건에 대한 조사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는 이유로 일주일 연기하겠다는 전화를 받을 때 당황스러웠습니다. 시당 운영위원회는 중앙당과 별개로 활동하는 서울시당의 의결기구이며, 지금까지 연휴 등 특별한 물리적인 사정이 있지 않는 한 정례적으로 개최해 왔습니다.

    대표단의 판단과 별개로 서울시당의 일상의결과 당원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확대운영위는 처음 공지대로 개최해야 했습니다. 당일 통화에서 시당에 반대의견을 전달했음에도 연기하면 성원이 가능하다며 한주 연기했는데, 총원 17명중 4명 참석이라는 초라한 참석률로 일상사업과 가예산을 논의하고
    당원들의 의견을 듣는 운영위가 유회된것은 참담할 지경이며 강한 유감을 표합니다.

    당일 참석하신 당원동지들과, 지켜보고 계신 당원동지들께는 운영위원으로서 거듭 사과드립니다. 서울시당 운영위원회가 정상적으로 가동되며 당원동지들위 의견을 듣고 이번 사태를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시도당별 주요 일정 노동당 2018.01.24 7626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14896
75727 [출마의 변] 성북당협 대의원으로 출마합니다. 6 updatefile 야우리 2018.08.19 493
75726 시당위원장으로 다시 출마합니다. 3 updatefile 장시정 2018.08.19 267
75725 9기 대표단선거 후보 등록 결과 공고문이 올라왔군요 나무를심는사람 2018.08.19 226
75724 [출마합니다] 동지 23 file 나도원 2018.08.17 1237
75723 [출마의 글] 대구시당 제6기 전국위원 후보 민뎅(김민정)입니다:) file 민뎅 2018.08.16 534
75722 김강호 당원께서 강원도당 위원장에 출마하시나 보군요 2 나무를심는사람 2018.08.16 412
75721 [출마의 변: 부산시당 위원장]튼튼한 시당을 만들겠습니다! 베레레 2018.08.16 236
75720 여성들의 밤, 8월 25일 베타버전. 1 file 류성이 2018.08.16 225
75719 드디어 탈당하기로 했습니다. 1 은현 2018.08.15 908
75718 [ 제안 : 수정합니다 → 쇼미더노동당 ] 노동당은 '진성당원제'를 포기하는가? / 노동당 의사결정기구 체제는 어떻게 변화하고 있는가? (부연설명 첨부) 麻.苦 2018.08.14 243
75717 질문 2 서울촌장 2018.08.14 184
75716 당신의 비젼을 보여주시오! 서울촌장 2018.08.13 241
75715 서울시당 당기위 201802 결정에 이의신청서 공개합니다 2 티비 2018.08.13 491
75714 현재 노동당 최대 현안은 누가 뭐래도 3 나무를심는사람 2018.08.13 601
75713 이제사 당을 떠납니다,, 2 구자혁 2018.08.13 711
75712 **님께 나무를심는사람 2018.08.13 297
75711 질문 2 서울촌장 2018.08.12 351
75710 오픈조직 11차 모임에 초대합니다. 1 file Felagund 2018.08.12 263
75709 숫자로 이기면 인정해 주는게 민주적인 거에요 Alexpark 2018.08.11 352
75708 노동당의 실천적 혁신을 위한 당원토론회 - 자료집 file 김성수 2018.08.11 388
75707 [책읽기] ebs 다큐프라임 민주주의 file 나무를심는사람 2018.08.09 136
75706 노동당의 실천적 혁신을 위한 당원토론회 - 진행경과 보고 및 행사 공지 file 김성수 2018.08.08 382
75705 알바노조 신정웅 비대위원장 항의 방문 보고 1 file 노동당 2018.08.08 638
75704 '아이구이런' 당원님께 2 Alexpark 2018.08.08 925
75703 정경진 전국위원께 아이구이런 2018.08.08 414
75702 동일범죄 동일처벌을 노동당에게 문성호 2018.08.07 87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13 Next
/ 2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