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행사알림
2018.07.06 21:21

오픈조직 9차 모임에 초대합니다.

조회 수 52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오픈조직] 9차 모임 공지

 

오픈조직 9차 회의에서 도우미를 맡게 된 마포당협 공시형입니다.

 

오픈조직은 당원들의 자발적인 모임으로, 언더조직을 지양하여 당내 민주적 의견수렴 과정의 정착을 위해 당내 여러 가지 현안과 모임 운영에 대해 누구나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공론과 행동의 장입니다.

 

반년이 거의 다 되어가는 기다림 끝에 드디어 진상조사위원회(이하 진조위)의 조사결과가 발표되었습니다. 우선 올해 전반기 당내에서 가장 민감한 문제가 되었던 언더조직 사건을 다루신 진상조사위원들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하지만 진조위의 보고서에도 불구하고 많은 당원들은 개인적, 또는 공식적 - 그것이 아직 우리에게 존재한다면 - 경로로 진조위 보고서에 대한 비판의견을 표출하고 있으며, 언더조직 사건 이후 우리 당을 어떻게 할 것인지에 대해서도 오리무중인 상태입니다.

 

어떤 의견이든 좋으니 자유롭게 참여하셔서 현 상황과 전망에 대해 각자의 의견과 생각들을 함께 나누면 좋겠습니다.

 

 

예상 안건

1. 진상조사위 보고서

2. 운영회칙에도 불구하고 이끄미 도우미를 임기제로 할 것인지에 대하여

3. 그외 기타 발의 안건&현장발의 안건 

 

오픈조직 9차 모임

 

시간 : 7/13  19:30(오후 7 30)

장소 : 경의선 공유지 그린캐슬(공덕역 1번출구에서 좌측 42도 방향으로 100미터)

문의 : 공시형 010-3873-9098



오픈조직 소개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46550 , http://www.laborparty.kr/bd_member/1746619

 

오픈조직 운영회칙

-, 조직원 각자가 의견의 주체임을 안다.

-, 모르는 것이 있으면 물어보고, 아는 것이 있으면 나눈다.

-, 누가 누구를 가르치려 들지 않으며, 서로에게 배우는 자리가 되도록 한다.

-, 고정된 역할을 하는 사람이나 집행부를 따로 두지 않는다.

-, 구성원 한사람 한사람이 균질된 영향력을 발휘하며, 조직을 주도하는 어떤 권력도 인정하지 않는다.

-, 서로 존중하며 누군가의 발언에 대해 비난, 비하하는 발언을 하지 않는다.

-, 회의에서 결정된 사안은 모두 공개하며, 조직과 관련하여 비밀은 없다.

-, 이 모든 원칙은 새로운 구성원에 의해서 바뀔 수 있다.




7, 8차 회의의 회의록도 같이 공개합니다.

오픈조직 제8차 회의.hwp 7차_오픈조직[회의록].hwp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9기 대표단 재선거 투표기간 선거운동 안내 노동당 2019.01.18 87
공지 [서명운동] 고 김용균 추모 / 제주 영리병원 철회 / 콜텍 끝장투쟁 선언 노동당 2019.01.18 48
공지 9기 대표단 선거 유세 일정 노동당 2018.12.31 1339
공지 고 김용균 동지 추모행동 노동당 지침 및 투쟁일정 >> 수정(190114) 1 노동당 2018.12.18 640
공지 당 홈페이지 해외 접속 차단 안내 대변인실 2018.10.12 767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18658
75918 [생중계] 9기 대표단 선거 후보 토론회 new 대변인실 2019.01.19 18
75917 [기호1번] 노동당 파도선본의 제안 : 5. 1인 미디어 시대에 걸맞는 콘텐츠 정당을 만들겠습니다.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8 72
75916 [기호1번] 노동당_파도선본의 입장 : 정상천 당원의 질문에 답변합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8 364
75915 그래도 노동당의 민주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나무를심는사람 2019.01.18 308
75914 [기호1번] 세상을 바꿀 노동당의 젊은 파도를 위하여 당대표 후보 기호1번 용혜인을 후원해주세요 1 file 용혜인 2019.01.18 106
75913 2. 윤성희님의 글을 읽고, 당원들께 솔직히 드리는 제 경험에 의한 생각 입니다. 류성이 2019.01.18 528
75912 ★기호2번★ 노동당의 집권을 위한 시작 - 붉은광장에서 온 여덟 번째 편지 update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8 238
75911 1.윤성희님의 글을 보고 재 정리를 하며 든 의문과 생각 입니다. 류성이 2019.01.18 583
75910 알거 아시던 너님들 왜 이제서야 깨달은 척 코스프레하시나요? file 人解 2019.01.18 368
75909 윤성희 당원님의 김길오,사회당과의 3년의 기록에 대한 일반 당원들께 드리는 글 1 수박같은사람 2019.01.18 716
75908 “비난이나 비판의 의도와 목적이 있다면, 차별과 혐오가 완성된다.” 1 불빵 2019.01.17 732
75907 파도선본과 붉은광장 선본에게 공개질의 4 Julian 2019.01.17 766
75906 ★기호 2번★ 붉은약속 - 붉은광장에서 온 일곱 번째 편지 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7 433
75905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2] 3 윤성희 2019.01.16 1557
75904 윤성희, 진보꼰대와 만난 3년 전의 기록 18 박기홍:) 2019.01.15 1647
75903 김길오, 사회당과 만난 3년의 기록 [1] 8 update 윤성희 2019.01.15 1471
75902 [기호1번] 노동당 파도선본의 제안 : 4. 기본소득으로 연결하는 사회운동정당을 만들겠습니다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5 140
75901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여섯 번째 편지 - 정상천 동지 질의에 대한 답변 1 updatefile 기호2번붉은광장노동당선본 2019.01.15 388
75900 [기호1번] 인터뷰영상 - 부대표후보 일반명부 서태성 "우리당의 분명한 메시지는 온라인공간을 통해 더 많은 시민에게 다가갈 수 있을 것입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4 129
75899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다섯 번째 편지 - 현 린 당대표 후보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213
75898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네 번째 편지 - 송미량 당대표 후보 1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230
75897 ★기호 2번★ 붉은광장에서 온 세 번째 편지 - 이근선 부대표 후보 file 붉은광장노동당선거운동본부 2019.01.14 161
75896 [기호1번] 인터뷰영상 - 부대표후보 여성명부 신민주 "당원의 힘으로 페미니즘 정당을 만들겠습니다" 1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4 123
75895 [기호1번] 당대표 후보 일반명부 신지혜, 여성명부 용혜인, 박종철 열사 32주기 추모제를 다녀왔습니다 1 file [기호1번]노동당_파도선본 2019.01.13 1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20 Next
/ 2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