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이슈 / 논평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IMG_3113.JPG


[브리핑] 

신민주 부대표 쿠팡노동조합 투쟁선포 기자회견 참가


7일 오전 11시 잠실 쿠팡 본사 앞에서 진행된 쿠팡노동조합 투쟁선포 기자회견에 신민주 부대표가 참석했습니다.


신민주 부대표는 기자회견에 참석해서 "지금의 쿠팡을 만들었던 이들이 단지 비정규직이라는 이유로 이러한 취급을 받아서는 안 됩니다."라는 내용으로 발언했습니다.


이하 신민주 부대표 발언의 전문입니다.


누구나 한 번 쯤은 쿠팡에서 물건을 사 본 적이 있을 것 같습니다.


항상 배송 후 사람의 손과 배송지가 나온 사진을 고객에게 전송하여 친근하게 여겨진 존재, 쿠팡맨이 있었습니다. 눈 깜짝할 사이에 배송이 오는 로켓배송과, 비교적 싼 가격, 편리함과 친근함이 쿠팡과 쿠팡맨을 따라오는 수식어일 것 같습니다.


늘 그렇듯이, 놀랍도록 빠르고 놀랍도록 편리한 시스템 속에서 인간의 고통은 은폐되었습니다. 하루만에 배송되는 시스템이 어떻게 가능한지, 많은 수의 물류는 어떻게 감당하는지, 과연 안전하게 쿠팡맨은 일하고 있는지는 놀랍도록 쉽게 은폐되었습니다. 빠르고 편리한 시스템을 갖춘 훌륭한 기업이라는 이미지는 70% 이상의 노동자를 비정규직으로 유지하고, 4년간 임금을 동결시키며, 강도 높은 노동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열악한 노동조건으로 인해 쿠팡맨들이 계속해서 쿠팡을 떠나자, 쿠팡에서는 쿠팡 플렉스라는 플랫폼을 만들어 비정규직을 더 많이 양산하고 있습니다. 근본적인 변화가 아니라 플랫폼으로 더 많은 노동자를 불안정한 삶으로 밀어넣고 있는 쿠팡은 새롭게 플랫폼을 통해 노동하는 노동자들도, 기존에 존재하는 쿠팡맨들의 노동을 존중하지 않았습니다. 이윤을 위해 노동자들의 삶을 불안정하게 만드는 자본의 행태는 날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습니다. 


지금의 쿠팡을 만든 이들은 쿠팡맨들이었습니다. 가만히 서 있기만 해도 너무 더워서 견디지 못할만큼 역사 속에 유래없던 더위가 왔을 때도, 미세먼지 때문에 재난문자가 하루에 한 번 핸드폰에 울려 퍼지는 지금에도 쿠팡맨들은 물류를 배송합니다. 지금의 쿠팡을 만들었던 이들이 단지 비정규직이라는 이유로 이러한 취급을 받아서는 안 됩니다. 오늘 우리가 요구하는 70%가 넘는 비정규직을 정규직화할 것, 최소한의 안전, 실질적인 임단협 교섭 진행, 결코 무리한 것은 아닙니다. 이 때까지 이루어지지 않은 상식을 이행하자고 하는 일입니다. 


여전히 불공정한 룰에 따르는 것을 거부하는 순간 누구라도 불안정한 위치에 처할 것이라는 경고만 가득 찬 세상 속에, 우리는 다시 싸우기 위해 이 자리에 섰습니다. 쿠팡에게 경고합니다. 이 자리에서 우리는 투쟁을 선포합니다. 쿠팡은 미루어 왔던 상식적인 요구들을 당장 이행하십시오.


다시 싸움을 이어나가는 쿠팡맨들의 투쟁을 진심으로 지지합니다. 끝내 우리는 승리할 것입니다. 불안정하고 위험한 일자리가 해소되는 사회를 위해, 저도 이 싸움에 함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IMG_3109.JPG


IMG_3102.JPG


IMG_3124.JPG



IMG_3129.jpg




서비스 선택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1. NEW

    [논평] 국민의 표를 볼모로 잡은 정치협상을 멈춰라. -모두의 표를 존중하는 평등한 선거에 관하여-

    Date2019.03.25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 [브리핑] 9기 7차 상임집행위원회, 서태성 부대표 모두 발언

    Date2019.03.20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3. [대표 칼럼] 2019년 3월 12일 ~ 19일, 신지혜 대표 칼럼

    Date2019.03.20 Category관련 뉴스 By대변인실
    Read More
  4. [브리핑] 신민주 부대표, 헌재 앞에서 낙태죄 위헌 결정 촉구 1인 시위

    Date2019.03.19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5. [브리핑] 신지혜 대표, 제주특별법 폐기 및 새로운 전환과 JDC 사망 선포 노동당 기자회견 참가

    Date2019.03.13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6. [논평] 누가 그들의 성범죄를 도왔나?

    Date2019.03.13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7. [브리핑] 신지혜 대표, 콜텍 해고노동자 임재춘 조합원 긴급 무기한 단식농성 돌입 기자회견 참석

    Date2019.03.12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8. 2019년 3월 8일 ~ 11일, 노동당 관련 뉴스 (세계 여성의 날 집회)

    Date2019.03.11 Category관련 뉴스 By대변인실
    Read More
  9. [브리핑] 서태성 부대표,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8주기 311 나비퍼레이드 '가로질러, 탈핵' 행진 참가

    Date2019.03.11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10. [브리핑] 상임집행위원회, 故 박은지 동지 5주기 추모식 참석

    Date2019.03.11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11. [논평] 끝낼 수 없는 재앙, 후쿠시마. 문제는 '핵' 이다. - 후쿠시마 핵발전 사고 8주기를 맞아

    Date2019.03.1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2. [후속보도자료] 노동당, 청소년페미니즘모임, 너머와 함께 스쿨미투 대책마련 요구 기자회견 열어

    Date2019.03.08 Category보도자료 By대변인실
    Read More
  13. [논평] #미투, 세상을 바꾸는 목소리에 응답하라! - 111주년 3.8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Date2019.03.0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4. [브리핑] 신민주 부대표 쿠팡노동조합 투쟁선포 기자회견 참가

    Date2019.03.07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15. [브리핑] 9기 6차 상임집행위원회, 용혜인 대표 모두 발언

    Date2019.03.06 Category브리핑 By대변인실
    Read More
  16. [논평] 아쉬운 2차 북미정상회담 결과, 비관은 섣부른 판단이다.

    Date2019.03.0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7. [논평] 3.1운동 백주년에

    Date2019.03.01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8. [논평] 사회적 갈등을 만든 것은 국가다. - 문재인 정부의 3.1절 특면사면 발표에 부쳐-

    Date2019.02.2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19. [논평]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페미니즘 무장한 20대 여성은 집단이기주의" 망발에 대하여 [2]

    Date2019.02.2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20. [논평]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페미니즘 무장한 20대 여성은 집단이기주의" 망발에 대하여

    Date2019.02.28 Category논평&성명 By대변인실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9 Next
/ 4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