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게시판

당원광장 / 당원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레디앙]


진보신당 27.9% - 민노당 15.2%
[리서치 앤 리서치] 30~40대에서 진보신당 지지 높아

일반 국민의 27.9%는 ‘노회찬, 심상정 중심의 진보신당’을 기존의 민주노동당보다 더 낫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천영세, 최순영 중심의 기존 민주노동당'을 지지하는 비율은 15.2%로 나타났다. 둘 다 비슷하다는 12.5%였으며, 절반에 육박하는 44.7%는 잘 모르거나 응답하지 않았다.

둘 다 비슷 12.5%, 모르겠다 44.7%

이 같은 결과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서치 앤 리서치가 13일 제주를 제외한 전국의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나타난 것이다.

연령별로는 30대와 40대에서 진보신당을 지지하는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는데, 각각 36.9%와 32.5%를 기록했다. 민주노동당 지지는 각각 16.1%와 16%로 조사됐으며 둘 다 비슷하다는 응답은 10.6%와 11.3%를 기록했다.

20대들의 두 정당 지지율은 팽팽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진보신당이 26.5%, 민주노동당이 25.9%를 기록했으며, 50대 이상은 모르겠다는 응답이 60.4%를 기록한 가운데 진보신당 19.4%, 민주노동당 7.3%로 나타났다.

직업별는 자영업(39.5% 대 9.1%), 블루칼라(38.1% 대 21.3%), 화이트칼라(36.6% 대 17.2%) 순으로 진보신당에 대한 지지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민주노동당은 학생층에서 29.6%를 지지율을 기록해 진보신당(26.2%)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가정주부의 경우 진보신당 22.3%, 민주노동당 14.4%로 나타났다.

거주지별 결과도 진보신당이 모든 곳에서 높은 것으로 나온 가운데, 부산/울산/경남 지역이 32.2%로 가장 높게 나왔으며(민노당 16.9%), 이어 서울(31.3% 대 13.9%), 강원(30.3% 대 9.7%), 광주/전라(19.1% 대 17.5%) 순으로 나타났다.

진보성향 국민, 신당 36.2% 대 민노당 13.1%

이념성향별로는 자신이 진보적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의 36.2%가 진보신당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민주노동당은 13.1%를 기록했다. 보수적 성향 사람들의 경우는 진보신당이 31.7%, 민주노동당 16.8%을 기록했으며, 중도적 성향 사람은 31.7% 대 19.6%로 진보신당을 더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득별로도 전 소득계층에서 진보신당이 높게 나타난 가운데 소득이 높을수록 진보신당 지지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율의 경우 한나라당이 48.6%를 기록, 여전히 압도적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통합민주당이 14%, 민주노동당 3.4%, 자유선진당 1.7%, 창조한국당 1.4%, 기타 정당이 1.7%를 기록했으며, 지지 정당 없음은 29.2%로 나타났다.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는 긍정 평가가 53.2%로 부정 평가 22.4%보다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나, 노무현 대통령의 비슷한 시기 지지율 75.1%보다는 21.9%포인트나 낮은 수치이다.

이와 함께 새 정부 장관 임명 차질에 대한 책임과 관련, 국민들의 43.8%가 이명박 정부의 책임이 더 크다고 응답했으며 야당의 책임이 크다고 응답한 비율은 27.9%로 나타났다. 또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전 정권 이사 사퇴와 관련 국민의 42.5%는 사퇴해야 된다고 응답했으며, 39.4%는 사퇴할 필요가 없다고 응답했다.

또 최근 건강이 악화된 노태우 전 대통령의 사후 국립묘지 안장과 관련 국민들의 41.2%가 이를 찬성한다고 응답했으며, 반대한다는 응답은 40.7%를 기록해 찬반이 팽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전화면접을 통해 이뤄졌고 응답률은 19.2%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46%포인트이다.

  • 삐딱선 4.00.00 00:00
    당연한 결과이겠으나... 막상 총선 때 투표할 걸 생각하면, 아무래도 민노당이 진보신당보다는 '골수표'가 더 많겠죠. (그게 지금의 여론조사 결과로도 드러난다고 생각하고...) 우리의 '골수표'는.. 우리 스스로 만들어가야겠지요...
  • 임반석 4.00.00 00:00
    이제 시작입니다. 힘내자구요!! ^^*
  • 넥타이부대 4.00.00 00:00
    이제 시작입니다. 열심히 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동당 후원안내] 노동당을 후원해 주세요 노동당 2017.11.08 26967
583 정말 기뻤습니다. 유민영 2008.03.16 1449
582 안터넷투표 관련해서 공지바랍니다. 3 키노 2008.03.16 1325
581 또다시 눈물을 흘리며 3 김상열 2008.03.16 1782
580 죄송합니다. 6 원시 2008.03.16 1803
579 창당 대회 못 갔는데... 3 박재형 2008.03.16 1501
578 진보신당 창당 축하곡 - 독일에서 (F.Schiller 보내옴) 4 원시 2008.03.16 1542
577 Re: (사진 감상평) 심 마리아, 변신을 멈추지 마 최명학 2008.03.16 1246
576 당 홈피에 이명박정부의 정책 반대 광고 게시요망 2 김경수 2008.03.16 1009
575 변영주 감독님/ 유인촌 때문에라도 비례후보로 나서야 할 때입니다. 원시 2008.03.16 1280
574 창당대회 현장입니다. 변두리해설가 원시님과 채팅하세요(끝) 2 컬트조 2008.03.16 1343
573 비례대표 1차 소감 (평균 평점 C+) 및 결정과정에 대한 질문 1 원시 2008.03.16 1491
572 피우진 씨... 놀랍다 4 김수민 2008.03.16 2360
571 순진하게 총선을 대응하면 안됩니다. 김세규 2008.03.16 1387
570 비례대표2번은... 서울대출신 엘리트 정규직이 아니라, 비정규직이어야 합니다. 13 나양주 2008.03.16 3288
569 [강원소식] 진보신당의 바람이 드디어 태백산맥을 넘어섰습니다!! 1 김동환 2008.03.16 1365
568 Re: (사진 감상평) 심 마리아, 변신을 멈추지 마 1 원시 2008.03.16 1497
567 (포토에세이) 심상정의 하루를 쫓다 3 이상엽 2008.03.16 1640
566 (포토에세이) 심상정의 하루를 쫓다 2 이상엽 2008.03.16 6139
565 Re: 와 진보 얼짱오빠 달린다 달려~ 2 원시 2008.03.16 1667
564 구리시에 출마하는 백현종 위원장을 후원하여 주십시오. 1 조항주 2008.03.16 1297
563 한심한 서비스연맹 논평 김경륜 2008.03.16 1345
562 네이버 지식 iN에 올라온 진보신당과 민노당 컬트조 2008.03.15 1596
561 [안내] 여러분의 정책제안을 기다립니다. 4 관리자 2008.03.15 1642
560 [동영상]인천시당창당대회영상1 --> 임을위한행진곡 1 2008.03.15 1369
559 [동영상] 인천시당창당대회영상2 --> 착한사람들 : 우리는 무엇을 해야할까요? 1 2008.03.15 1102
558 안녕하세요? 최종버전(다운로드가능) 2 컬트조 2008.03.15 12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04 2905 2906 2907 2908 2909 2910 2911 2912 2913 ... 2931 Next
/ 2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