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이슈 / 논평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논평>

품질 좋은 진보 고삐로 대통령을 견제해야
‘노사분규’ 일어난 한나라당

 

총선 공천을 둘러싼 한나라당의 갈등이 점점 심해지고 있다. 박근혜 전 대표는 ‘속았다’며 배신감을 표현하고, 한나라당 의원들은 계파를 넘어서서 이명박 대통령의 ‘제왕적 경영방식’과 ‘형님 공천’에 반기를 들었다. 마침내 강재섭 대표의 불출마 선언까지, 주말 동안 한나라당은 폭풍 맞은 집구석처럼 쑥대밭이 되었다.


이게 안정인가? 묻지 않을 수 없다. 한나라당 내부에서도 이명박 대통령이 지도력을 보여주지 못하는데, 한나라당이 국회 과반석을 얻는다고 정치가 안정될 것인가? 자기 육친을 계열 기업주로 앉히는 가족적 경영 방식은 이제는 기업에서조차 낙후된 방식이다. 하물며 육친을 공천하자고 한나라당 내부에서 ‘노사분규’까지 일으켰다면, 이명박 대통령의 지도력에 의문을 품을 수밖에 없다. 당과의 관계 하나 제대로 추스르지 못하고 온갖 전횡을 행사하는 대통령이, 과연 국가 전체의 경영을 제대로 할 수 있을 것인가.


지금은 대통령 뜻을 마음대로 행사하게 해 주는 ‘안정’이 필요한 때가 아니다. 온 국가를 상대로 대통령이 폭주하는 것을 막을 수 있는 ‘견제’가 필요한 것이다. 경제를 살려줄 팔팔한 추진력을 보고 국민이 이명박 대통령을 뽑았다면, 그 힘 좋은 말이 여기저기 뛰어다니며 사고를 치지 못하게 고삐가 있어야 한다. 국회가 그 고삐가 되어야 한다.


그러나 고삐에도 품질이 있다. 통합민주당의 고삐는 최소한의 불량품은 걸러냈지만, 믿음직한 정치철학을 바탕으로 서민을 위한 정치를 펼 후보는 별로 보이지 않는다. 더구나 진보세력이 확실한 우위를 보이는 지역의 후보 공천까지도 서슴지 않았다. 자기가 고삐를 잡지 못하면 남도 고삐를 못 잡게 하겠다는 심술이 아닌가. 이런 고삐 잡이에게는 서민을 위해 짐을 끌고 가는 것이 아니라 말에 탔다는 우쭐한 기분, 권력을 행사할 수 있다는 기분이 더 중요한 것이다.


견제에도 품질이 있다. 진보신당은 한국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멀리 바라보며 서민의 짐을 끌고 매서운 바람을 막아주는 견제를 할 것이다. 툭하면 정치공학에 파묻히는 견제가 아니라, 1% 고지로 내달리려고만 하는 말의 힘을 나머지 99%를 위해 쓸 수 있도록 끌어가는 견제를 보여줄 것이다. 진보신당 고삐가 얼마나 튼튼하고 좋은지, 국민 여러분이 직접 시험해 주시기 바란다.


2008년 3월 24일

진보신당 대변인 송 경 아

서비스 선택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1. No Image

    [만평] 범죄 집단

    Date2008.04.05 By관리자
    Read More
  2. No Image

    [심상정] 한평석 후보의 단일화제안 일방철회에 대한 입장

    Date2008.04.05 By관리자
    Read More
  3. No Image

    [보도자료] 피우진-김형탁, 예비군 군축 회견 가져

    Date2008.04.05 By관리자
    Read More
  4. No Image

    [소식] 4월 5일(토) 주요일정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5. No Image

    [자료] 노회찬 VS 천영세 '낡은진보' 공방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6. No Image

    [보도자료] 진중권, 인터넷 방송 통해 진보신당 적극 홍보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7. No Image

    [브리핑] 발칙발랄 공약, 정몽준 후보사퇴 및 이건희 구속수사 촉구, 한나라당 홍위병된 선관위 등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8. No Image

    [논평] 민노당, 도둑이 제 발 저리는가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9. No Image

    [논평] 기업규제개혁=사원.비정규직의 인권유린?(성희롱 벌칙완화 관련)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0. No Image

    [만평] 법무장관의 위헌적 발상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1. No Image

    [보도자료] 이건희 구속통한 의혹 철저수사 촉구 기자회견(11시30분 한남동 특검앞)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2. No Image

    [피우진논평] 예비군, 그 '존재의 참을 수 없는 지루함'을 이제 폐지하자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3. No Image

    [보도자료]상습성추행 한나라당 규탄및 정몽준 후보사퇴 촉구 기자회견(10시 한나라당사앞)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4. No Image

    [보도자료] 발칙공약4+발랄공약9=13개 톡톡튀는 공약 발표

    Date2008.04.04 By관리자
    Read More
  15. No Image

    [소식] 4월 4일(금) 주요일정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16. No Image

    [정책논평] 서민 물가상승, 전시성 처방으로 안된다(3월 소비자물가지수 관련)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17. No Image

    [만평] 삼성 면죄부 특검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18. No Image

    [논평] 북한의 '남측 답신 내용 수용 거부'에 붙여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19. No Image

    [브리핑] 진보신당후보들 이색유세, 정당투표 홍보켐페인 등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20. No Image

    [논평] 인간 존엄과 일자리가 어떻게 실험의 대상인가

    Date2008.04.03 By관리자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19 420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 440 Next
/ 440